Press "Enter" to skip to content

인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변종 4건 발견

국내에서 오미크론 형태의 코로나 감염 사례가 2건 더 보고됐다. 짐바브웨에서 구자라트의 잠나가르로, 남아프리카에서 두바이를 거쳐 뭄바이로 온 2명에게서 확인됐다.

Jai Prakash Shivhare 구자라트 보건국장은 72세 남성이 11월 28일 귀국했으며 12월 2일 코로나 희생자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그의 샘플은 게놈 시퀀싱을 위해 Ahmedabad로 보내졌습니다. 게놈 시퀀싱에서 오미크론이 확인된 후 그와 접촉한 사람들을 추적하고 있습니다.

Brihanmumbai Municipal Corporation(BMC)은 두 번째 감염자와 접촉한 사람들을 추적하고 있습니다. 이전에 Karnataka에서 2건의 Omicron 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

오미크론의 위협이 커지는 것을 고려하여 중앙 정부는 ‘검사-찾기-치료-백신 접종-Covid 준수 행동’ 전략에 따라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도록 Karnataka, Kerala, Tamil Nadu, Jammu 및 Kashmir, Odisha 및 Mizoram에 서한을 보냈습니다. 코로나의 확산과 죽음을 통제하기 위해.

보건부가 이 편지를 보냈습니다. 센터는 이들 주의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 감염, 주간 양성률 및 주간 사망률이 급증한 후 이 조치를 취했습니다.

Maharashtra에서 Omicron Swarus에 감염된 첫 번째 환자는 직업상 해양 엔지니어입니다. 시민 관계자에 따르면 이 남성(33)은 직업상의 어려움으로 지난해 4월부터 예방접종을 받지 않았다.

이 사람은 Kalyan-Dombivli 지역에 살고 있습니다. 그는 두바이를 통해 남아프리카에서 델리 공항에 도착한 후 그곳에서 뭄바이로 왔습니다. 이후 조사에서 오미크론 형태에 감염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사람의 사례는 마하라슈트라에서 처음으로, 국내에서 보고된 오미크론 사례는 네 번째다.

한 관계자는 이 사람이 민간 선박 회사에 근무한다고 말했다. 국내에 2차 코로나가 유행하던 4월에 배로 갔습니다.

당시 백신은 의료 종사자와 최전선 종사자만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그는 일부 항구에서 예방 접종을 받으려고했지만 예방 접종을받지 못했습니다. 그는 11월 말까지 배에 머물렀다.

그 후 그의 배가 남아프리카에 도착했을 때 그는 인도로 돌아갈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티켓과 비자를 준비하던 중 오미크론 형태의 코로나에 감염됐다.

세 번째 감염자 시아버지 만나러 왔다
Jamnagar의 Omicron에 감염된 세 번째 사람은 지난 몇 년 동안 짐바브웨에 살고 있습니다. 그는 시아버지를 만나기 위해 막 귀국했다.

이곳에 도착한 후 발열에 대한 의사의 조언에 따라 개인 연구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양성이 나오자 민간 연구소는 정부 관리들에게 알렸고 이후 그는 격리됐다.

감시를 강화하기 위해 모든 주에 조언
연합 보건 장관 Rajesh Bhushan은 국제 여행자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긴급 핫스팟을 식별하며 모든 양성 샘플의 접촉 추적 및 게놈 시퀀싱을 가속화할 것을 국가의 모든 주와 지역에 권고했습니다. 또한 감염의 조기 발견, 의료 기반 시설 검토 및 위생 강화를 강조하도록 요청받았습니다.

마하라슈트라 입국자 7일 격리 의무화
마하라슈트라(Maharashtra)는 오미크론(Omicron)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도시를 방문하는 여행자에게 7일 동안 자가격리를 의무화했습니다.

BMC는 고위험 국가로 여행하는 사람들은 도착 2일, 4일, 7일에 RT-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지시했다. 검역 관련 지시는 의무적으로 준수해야 하며, 위반 시 승객은 정부가 설치한 검역소로 이송된다.

국제통화기금(IMF)은 오미크론 변종으로 인해 IMF가 글로벌 성장률 전망을 낮추게 될 수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Kristalina Jogieva 전무이사는 “너무 빠르게 확산될 수 있는 새로운 변종은 자신감을 손상시킬 수 있으며 10월 글로벌 성장 추정치를 하향 조정해야 할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카르나타카: 아유르베다 학생 2명 후블리서 코로나 양성
카르나타카 주 후블리에 있는 아유르베다 의과대학 학생 2명이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대학의 교장인 Dr. Prahsant AS는 두 학생의 시험 성적이 양성으로 나왔다고 말했습니다.

두 사람은 최근 아요디아, 델리 등 여러 곳을 여행했다.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4개의 BAMS 수업을 모두 연기했습니다.

Be First to Comment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